Categories
새로운 연주소식

Ssl 적용완료

사이트 접속시 ssl 자동 적용

Categories
새로운 연주소식

SSL 완료

사이트의 ssl 설정을 완료.

사이트 접속시 ssl 자동 적용

Categories
새로운 연주소식

리뉴얼 중

시스템 개선 및 전면 리뉴얼 중

Categories
새로운 연주소식

2015 Classic Night Live 앙상블 6월 기획 연주 – 콰르텟&재즈

재즈와 클래식이 함께 하는 아름다운 콰르텟 선율의 향연

Program

    1. Piano Quartet

Zdeněk Fibich – Piano Quartet, Op.11

(Violin 송지현, Viola 이상환, Violoncello 정진아, Pianoforte 한은영)

      1. Allegro moderato

      2. Thema con variazioni, Adagio non troppo

      3. Finale. Allegro energico

    1. Jazz Quartet

김희영 재즈콰르텟

Fly me to the moon / Bill Evans, 최윤석 편곡

French Suite No. 5 – Allemande / J. S. Bach, 최윤석 편곡

    1. Tenor 최요섭

박연폭포 / 경기도 민요, 최윤석 편곡

Non ti scordar di me(나를 잊지 말아요) / E. D. Curtis, 최윤석 편곡

    1. String Quartet

Antonín Dvořák – String Quartet No.12 in F Major op.96 “American”

(Violin 류혜정, Violin 김준행, Violon 김도이, Violoncello 최혜성)

      1. Allegro ma non troppo

      2. Lento

      3. Molto vivace

      4. Finale. Vivace ma non troppo

        콰르텟&재즈 포스터
        콰르텟&재즈
Categories
Uncategorized 새로운 연주소식

창원시립합창단 4월 기획연주회

창원시립합창단 4월 기획연주회
2013 April Concert by Changwon City Chorale

K-Pop 불후의 명곡

마법같은 화음 !!
화려한 연주 !!
매혹적인 무대 !!

출연 /
지휘 윤의중(창원시립합창단 예술감독)
펀스밴드
특별출연 창원시여성합창단(3.15아트센터), 창원시남성합창단(성산아트홀)

2013년 4월 16일 화요일 오후 7시 30분
3.15아트센터 대극장

2013년 4월 23일 화요일 오후 7시 30분
성산아트홀 대극장

주최 / 창원시

공연문의
창원시 문화관광과 Tel | 055-225-3666
창원시립합창단 Tel | 055-297-8071 Fax | 055-263-5832
E-mail | cwchorale@daum.net
Homepage | http://www.cwart.kr

201304-s

Categories
Uncategorized 새로운 연주소식

돈과 예술 그리고 자치단체의 역활

기고문 편집

돈과 예술 그리고 자치단체의 역활

지금의 우리 사회는 돈이 없어면 아무 것도 할 수 없는 구조로 되어 있다.
자본주의 자유경제체제의 사회에선 어쩔 수 없거나 당연하다고 말할지 모른다. 그러나 돈으로 해결할 수 있는 것들이 과연 인간행복의 최대 가치일까?

예술가는 가난하다고 말한다. 예술을 하는 사람은 투자하는 노력과 열정 그리고 비용에 비해 거두어 들이는 경제적 효용 가치가 낮기 때문일 것이다. 그러나 예술을 접하는 시민의 입장에선 그리 쉽게 접할 수 없는 것도 사실이다. 작게는 이름 있는 공연 관람에서 크게는 예술품을 구입하기까지 평범한 소시민의 입장에선 어려운 것이 현실이고 사실이다.

선진국민이란 경제적, 물질적 부를 말하는 것이 아니다.
중동의 오일머니를 가진 그들을 선진국민이라 말하지 않듯, 반드시 문화가 충족되어야 선진국민이요, 문화국민이다.
선진사회, 선진국민은 물질적 부와 육체적 만족에 정신적 문화가 반드시 포함되어야 한다.
지금의 우리 사회는 배부른 돼지도, 배고픈 소크라테스도 아닌 문화시민을 추구할 때다.

이런 시기에 평범한 시민에게 문화와 예술을 접하게 할 기회를 제공하고 문화시민으로 함께 갈 수 있게 하는 역활을 자치단체가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선진국민이 되고 문화시민이 되는  역활을 구별 없고 구분 없이, 쉽게 접할 수 없는 문화예술을 가까이서 쉽게 느끼고 접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자치단체가 소유한 예술단이다.

창원시의 경우 창원시립예술단을 통해 무용 그리고 노래와 클래식 음악을 접하여 문화를 누리고 문화시민의 긍지와 자부심을 갖게 한다. 시의 예산으로 예술단을 운영하여 무료공연으로 시민에게 문화와 예술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시골의 공기가 맑고 자연환경이 좋지만 도심의 생활을 추구하는 것은 각자의 개성이나 생각 등 여러 가지 이유들이 있겠지만  필자의 경우는 문화생활을 향유할 수 있는 조건이 도시에 더 많이 갖추어져 있기 때문이다. 더 많은 시민의 생각이 같다면 자치단체는 그 역활을 더 크게 하여 예술단 지원을 늘리고 예술을 하는 그들에게 가난하다는 생각도 함께 벗어주는 역활도 함께하여 예술의 혼을 더 쏟을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주어 시민에게 풍족한 문화예술을 느끼고 더 나아가 즐길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선진 행정일 것이다.

창원시민으로 살아가면서 창원시립예술단의 문화 예술 공연을 즐기며 사는 것이 더없이 행복하다.
창원시립예술단의 아름다운 각종 무료공연을 모르고 사는 시민에게 이를 설명하고 알려주어 함께 누릴 수 있는 역활과,
타 지역에 살고 있는 아는 사람들에게 창원시민이 될 것을 자랑스럽게 권한다.

국민의 교육열에 맞춰 자녀를 교육 시키면서 필자도 여느국민이 희망하는 일류대학 보내기를 했지만, 예술을 보면서 요즘 느끼는 것이, 밥 먹는 것이 해결 된다면 예술인으로 사는 것도 참 좋겠다라는 생각을 한다. 하고 싶은 것을 즐기며 살 수 있으니 !
그러나 최고의 예술가가 아니어도 물질과 경제를 적당히 갖출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이 해결될 때의 조건이 붙어야 하니 말이다.

최 완 규 (창원시 의창구 용호동)

* 이 글은 2012년 10얼 30일 경남신문 22면에 기고로 실린 내용을 옮겼습니다.